더아이오토
home자동차뉴스시승기모터뉴스라이프기자칼럼갤러리
신명나는 연희마당, 2017 전통연희 페스티벌 개최
오는 27,28일 양일 간 상암 월드컵 평화의 공원 일원에서 2017 전통연희 페...
초록여행의 다섯번째 테마여행...
창경궁, 5~6월 각 12일 간 야간...
월간 더아이오토
월간 더아이오토 2017년 5월호 75호 발행CHEVROLET BOLT EV, CAL...
월간 더아이오토
월간 더아이오토
월간 더아이오토
월간 더아이오토
중국 자동차업체의 FCA 인수 가능성 제기
미 메릴린치, 부채 축소를 위해 소형차 위탁생산 파트너십 제고
2017-01-14
한창희 편집장 (heemami@hanmail.net)
미국의 자동차 거대기업으로 피아트, 크라이슬러, 지프 등의 브랜드를 갖춘 FCA가 부채 축소를 위해 소형차 위탁생산 파트너십, 부품업체 마그네티 마렐리 매각 등을 진행할 예정이며, 다른 자동차업체와 합병 또는 통합 등을 추진하고 있다고 미국 증권회사인 메릴린치가 밝혔다.

이미 FCA는지난 2015년 4월에는 GM과의 합병논의가 진행됐지만 결렬된 바 있어 이번 예상은 큰 의미가 있다. 현재, FCA는 2018년내 영업이익 90억 유로, 순수익 50억 유로로 부채상환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수익성이 낮은 세단모델의 멕시코 생산이전 등의 전략을 활용 중이다.

미국 투자은행 메릴린치의 시장분석가는 중국 자동차업체들이 미국시장 진출을 위한 전략으로 향후 3~5년내 FCA를 인수할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런 주장은  FCA와 중국 합작사를 설립한 광저우자동차그룹(GAC)은 2017년내 FCA를 통한 미국 시장 진출 의사를 2016년 4월 표명한 바 있어 더욱 무게감이 있어 보인다.

또한, 시장분석가는 중국 자동차업체들이 FCA의 인수를 통해 미국 시장입지를 활용하여 쉽게 미국시장에 진출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언급하면서 중국 자동차업체들은 이전부터 글로벌 자동차업체와의 M&A를 통해 미국시장에 진출을 추진해 왔다고 밝혔다.

한편, 2010년 중국의 소형세단 자동차 제조사로 출범했던 지리자동차(Geely)는 포드로부터 볼보를 인수해 미국시장에 진출했으며, 베이징의 퍼시픽 센트리 모터는  2010년 GM의 자회사 넥스티어를 인수하면서 시장 경쟁을 펼치고 있다.
 
소비자가 뽑은 꼴불견 운전자 TOP5는?
슈퍼레이스, 레이스 운영의 미를 좀더 살...
중형차 시장의 경쟁은 다시 시작되는가
중국차의 국내 진출을 어떻게 볼 것인가?
국토부,자동차 등록대수 2016년 말 2천2백...
 
기아차, 제31회 한국여자오픈 개최
기아 스팅어로 드라이빙 자유를 느낀다
현대기아차, 본격적인 시장 회수 나서나?
스마트모빌리티 중소기업 아이로드, 신제...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신임 이사 임명 통...
 
회사소개   |   온/오프라인 광고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사이트맵
COPYRIGHT ⓒ 2011 ~ 더 아이오토 theiauto.com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 및 컨텐츠는 제휴 협약 없는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사업자등록번호 : 105-13-48139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라 50214 제휴/문의 : heemami@hanmail.net
발행 및 편집인 : 김재옥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한창희 서울 강서 화곡8 157-4 402호
Copyright theiauto.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 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더 아이오토'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개인 정보 관리 책임자/담당자, 소속 및 직위 : 취재부, 편집장 , 대표성명 : 한창희 연락처 : 02-337-0643 / 010-7447-0607